보행기를 사용하는 시기


-소아과 의사들은 생후 6~8개월 이전에는 보행기를 사용하지 말라고 한다. 생후8개월 된 아기라도 앉는데 힘들어하면 보행기를 사용하지 않는것이 좋다. 물론 사용하지 않는 것이 더 좋다. 간혹 3~4개월 부터 아기를 보행기를 태우는 분도 있는데, 좋지 않은 일이다. 제대로 앉아 있지도 못하는 아기를 보행기에 태우면 아무래도 아기의 몸에 무리가 생긴다. 이 월령에 보행기를 타는 아기들은 몸이 한쪽으로 기울어진 채 타게 된다. 당장 겉으로 드러나는 이상은 없더라도 이 월령의 아기는 보행기에 태우지 않는 것이 좋다.

그래도 꼭 사용하겠다는 분들은 아기가 제대로허리를 가눠 잘 앉아 있을 수 있을때 보행기를 태워야 한다.


 





보행기를 언제까지 태워야 하는가


-보행기는 처음에 아기의 걸음마를 도와주려는 목적으로 생겼다. 하지만 보행기를 탄다고 걸음마를 일찍 배우게 되지 않는다는 것이 밝혀졌다. 따라서 걸음마를 배우는 것과는 상관없이 보행기에 태울 것인가 말 것인가를 정하면 된다. 요즘은 보행기를 아기 혼자 놀게 할 목적으로 사용하는 분들이 많다. 이런 경우에는 아기를 언제까지 보행기에 태울 수 있다고 정해진 시기는 없다. 엄마의 필요 때문에 보행기에 앉혀두려 해도 아기가 보행기에서 벗어나 혼자 걸으려고 발버둥치면 그만 태울 수 밖에 없다. 아기들은 대개 혼자 잘 걷게 되면 보행기에 잘 안타려고 하므로 보행기를 그만 태우는 시기에 대해 크게 고민할 필요는 없다.


보행기를 사용하면 걸음마를 일찍 배우게 되는가


-보행기를 사용한다고 아기가 걸음마를 일찍 배우게 되는것은 아니다. 걸음마를 도울 목적으로 보행기를 사용할 필요는 없다는 얘이다. 보행기가 없던 시절에 아기들이 걸음마를 배우는데 문제가 있었다는 얘기를 들어본 적이 있는가? 오히려 보행기를 사용하면 걸음마를 배우는 시기가 늦어질 수도 있다. 특히 하루에 2시간 이상 아기를 보행기에 태우면 걸음마가 늦어질 위험성이 있는데, 그 이유는 아이가 자신의 다리의 힘으로 몸을 지탱하지 않고 걷기 때문이다. 아기의 걸음마 연습에 도움을 주려면 보행기보다 밀고 다니는 보행기구가 낫다고 한다. 하지만 그렇게 해서 빨리 걷게 할 필요는 없다.




 





보행기 단점


- 보행기를 사용할 때 가장 큰 단점은 엄마가 아기에게 관심을 덜 기울일수 있다는 것이다. 마냥 엄마의 손을 필요로 하던 아기가 보행기에 타면 온방을 빙빙 돌아다니며 혼자서도 잘 놀게 되니 아무래도 엄마가 관심을 덜 쏟게 된다. 이는 곧 아기가 엄마의 사랑을 덜 받게 될 위험성이 있다는 것이다. 


그리고 안전사고가 일어나기 쉽다. 아기가 보행기를 타고 돌아다니게 되면 행동 반경이 커져서 화장대로 가서 화장품을 집어 먹기도 하고, 위험한 물건을 함부로 만지기도 한다.

보행기를 타는 아기가 있는 집에서는 아기의 안전에 신경을 많이 써야한다. 그리고 세워놓는 옷걸이는 자칫하면 아기가 보행기를 밀고 다니면서 잡아 당길수가 있다. 아기가 옷걸이를 당기면서 뒤로 물러나면 아기의 얼굴 쪽으로 옷걸이가 넘어져 다치는 경우도 많다.  또 국그릇이 넞혀 있는 식탁보를 잡아 당겨화상을 입기도 한다. 보행기를 타면 기어다닐 때와는 달리 아기의 키가 갑자기 커진다는 것을 명심해야한다.


안짱다리가 될수도 있다. 아기를 보행기에 대롱대롱 얹어놓드시 오랫동안 앉혀두면 안짱다리가 될수도 있다. 하지만 하루에 보행기를 1~2시간 태우고 높이를 제대로 조절한다면 안짱다리 걱정은 안해도 된다.


앉거나 걷는 자세에 영향을 미칠수 있다. 보행기 사용이 아기의 자세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기가 자랐는데도 보행기 높이를 조절하지 않아 다리를 옆으로 질질 끌고 다니면서 발생하는 문제이다. 보행기 높이는 아기의 성장에 따라 조절해야 한다. 그리고 허리를 못가눠 제대로 앉아 있을 수도 없는 아기를 보행기에 오랫동안 태우면 앉는 자세에 무리가 온다.


※보행기의 높이가 아기의 다리가 질질 끌릴 정도로 낮으면 안된다. 아기의 다리에 무리를 주게 될 수도 있고 앉는 자세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도 있다. 특히 악의 다리가 90도 정도옆으로 닿는다면 좋지 않다. 다리에 적당한 힘이 더해지면 설 수 있을 만큼의 높이는 되어야 한다. 다리가 항상 구부러져 있을 정도로 낮으면 좋지 않다.



보행기 장점


-보행기는 아기의 행동 반경을 넓혀줄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아기 혼자 돌아다니며 호기심을 충족시킬 수 있다는 것은 무엇보다 큰 장점 가운데 하나이다. 그리고 엄마의 일손을 덜 수 있으며, 보행기에 태우면 아기들이 덜 보채는 경향이 있어 장점이 되기도 한다.









안 태우는 것이 더 좋은 보행기


-보행기를 꼭 사용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다. 대부분의 아기들이 보행기를 사용하니 당연히 우리 아기도 보행기를 사용해야만 걷는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아기가 보행기를 꼭 타야 하는 것은 아니다. 보행기는 아기에게 필수적인것이 아니다. 보행기는 권장되지 않고 있으며, 어쩔 수 없이 보행기를 태울 때는 적당히 태우는 것이 좋다. 그리고 집에 턱이나 계단이 있다면 보행기를 아예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